PRESS

HOME PRESS

[노트르담2012] 뮤지컬 '노트르담 드 파리' 세 번째 내한공연

관리자 │ 2011-12-04

HIT

86513

(서울=연합뉴스) 한미희 기자 = 세계적인 흥행 뮤지컬 '노트르담 드 파리' 오리지널

팀이 내년 한국 관객을 찾는다. 2005년 첫 투어 공연과 2006년 앙코르 공연 이후 5년

만이다.

4일 공연주최사인 마스트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오리지널 팀은 지난달 25일 중국

광저우 공연을 시작으로 2011-2012년 아시아 투어에 나섰다. 이들은 상하이, 베이징

을 거쳐 2012년 1월19일-2월26일 세종문화회관 무대에 오른다.

2005년과 2006년 내한 공연에서 여성 팬을 사로잡았던 콰지모토 역의 맷 로랑이 이번

아시아투어에도 함께하며, 처음으로 영어버전을 선보인다.

3월에는 성남아트센터 오페라하우스(1-4일), 광주 문화예술회관(8-11일), 대구 계명

아트센터(15-25일)에서 지방 관객을 만난다.

빅토르 위고의 동명 소설을 원작으로 한 뮤지컬 '노트르담 드 파리'는 15세기 프랑스

파리 노트르담 대성당을 배경으로 집시 여인을 사랑한 꼽추 콰지모토의 슬픈 사랑

이야기를 담았다.

1998년 파리 초연 이래 유럽과 북미, 아시아 등에서 1천만명이 관람했다. 2005년과

2006년 내한 공연 때는 세종문화회관에서 역대 최단 기간 최다 관람객 기록을 연이어

경신한 바 있다.

eoyyie@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기사입력 2011-12-04 07:30

출처: [연합뉴스]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3&oid=001&aid=0005402300